보도자료(상세) > 알림소식 > SBA-서울산업진흥원
open fullmenu

SBA

ENG

SBA

close

보도자료 다양한 SBA의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리겠습니다.

HOME > 알림소식 > 사이버홍보관 > 보도자료

SBA, DMZ국제다큐영화제와 공동으로 ‘후반작업 현물 기술지원사업’추진

제목없음

SBA, DMZ국제다큐영화제와 공동으로 ‘후반작업 현물 기술지원사업’추진

- 우수 다큐멘터리에 총 6천만원 상당의 후반작업 기술지원
 - 제작지원작에 DMZ국제다큐영화제 개막작 ‘안녕, 미누’ 등 4편 선정


□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(서울산업진흥원)는 DMZ국제다큐영화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, 국내 및 아시아 지역의 우수 다큐멘터리를 발굴하고 제작을 지원하는 ‘DMZ Docs 제작지원’ 사업을 공동 진행하였다.
   ○ 해당 사업은 양질의 다큐멘터리가 제작될 수 있는 토양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으며, SBA 미디어콘텐츠센터는 DMZ국제다큐영화제와 협력하여 우수 다큐멘터리 작품에 대한 후반작업지원을 위한 공모를 공동으로 진행하였다.


□ SBA 미디어콘텐츠센터는 ‘DMZ Docs 제작지원’ 사업에 응모한 10편의 다큐멘터리 중 우수 다큐멘터리 4편을 선정, 편당 1,500만원씩 총 6,000만원 상당의 후반작업지원을 제공한다고 밝혔다.
   ○ 최종 선정된 작품은 ▲‘2018 DMZ국제다큐영화제’ 개막작인 ‘안녕, 미누(감독 지혜원)’를 비롯해 ▲세월호 참사 현장을 취재한 다큐  ‘로그북(감독 복진오, 프로듀서 정희태)’, ▲여든이 넘은 나이에   카메라를 들게 된 이야기를 담은 ‘달과 닻(감독 방아란, 프로듀서 정수은)’, ▲부산 일광군의 광산마을 이야기를 다룬 ‘녹(감독 신나리, 프로듀서 김동백)’ 등 총 4편이다.


□ SBA미디어콘텐츠센터는 1999년 남산 서울애니메이션센터 기술지원실로 시작하여 국내 애니메이션 작품 후반작업의 80% 이상을 수행해 왔으며, 2016년에는 상암 이전을 계기로 애니메이션뿐만 아니라 영화/음향/음악분야로 분야를 확대하였다. 다양한 분야로의 지원 확대를 위하여 2018년부터는 신규로 ‘후반작업 기술지원사업’을 추진하고 있으며, 그 일환으로 DMZ영화제와 협력하여 SBA 최초로 다큐멘터리 분야 제작지원을 추진하였다.
○ SBA의 후반작업 기술지원을 통해 제작된 작품은 9월 13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는 DMZ국제다큐영화제 기간 동안 상영될 예정이다.


□ SBA 콘텐츠산업본부 박보경 본부장은 “극영화에 비해 제작 환경이 열악한 다큐멘터리의 후반작업 지원으로 보다 안정적이고 완성도 있는 작품이 제작될 수 있도록 SBA가 보유한 최고 수준의 전문 후반작업 장비와 기술력을 활용해 다양한 지원을 이어 나갈 것”이라고 전했다.  끝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