open fullmenu

SBA

ENG

SBA

close

보도자료 다양한 SBA의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리겠습니다.

HOME > 알림소식 > 사이버홍보관 > 보도자료

SBA, 톡톡 튀는 '우수 소공인 브랜드' 육성한다 

 

 

- 우수 기술 보유 도시형 소공인 2개사 크라우드 펀딩 지원
- 10월 14일부터 텀블벅과 와디즈 통해 각각 제품 진행 예정



□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SBA(서울산업진흥원, 대표이사 장영승)가 경쟁력 있는 소공인 지원 및 육성을 위해 지난 5월 ‘우수 소공인 유통품평회‘를 통해 선정된 소공인들 중 희망자에 한해 ‘크라우드 펀딩’을 지원한다고 밝혔다.

   ○ 경쟁력 있는 제품을 보유한 2곳의 업체와 크라우드 펀딩을 위한 새로운 제품을 제작하였고, 해당 제품들은 와디즈(www.wadiz.kr)와 텀블벅(tumblbug.com)를 통해 10월 15일부터 11월 3일까지 20일간 선보인다.

   ○ SBA(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)는 소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5월 ‘우수소공인 유통품평회’를 통해 우수 기업을 선별했다. 선정된 기업 각각의 경쟁력을 파악하고, 적합한 유통채널을 개척하도록 전반적이고 입체적인 지원을 하고 있다.


□ 20년 전통의 양말 제조 업체 ‘양말장인‘에서는 “Back to Basic”이라는 슬로건 아래 기본에 집중한 양말을 제작했다. 시중에 유통되는 일반 양말에 비해 짜임이 견고하고 부드러운 소재를 사용함과 동시에 총 20개 색상의 양말을 제작해 선택의 폭을 높였다.

   ○ 1990년 한 때 미국 시장에서 ‘MADE IN KOREA’ 양말은 가장 높은 점유율을 차지할 만큼 높은 기술력을 가졌지만, 현재는 제3세계 양말에 밀려 10%도 미치지 못하는 점유율을 가지고 있다.

   ○ 예전의 영광을 잃은 국내 양말은 오직 ‘천원’짜리 저가 양말 공세에 맞춰서 품질을 타협했으며, 이에 실망한 많은 국내 고객들은 SPA브랜드들이 중국 및 베트남에서 만들어 온 양말에 눈을 돌렸다.

   ○ 이에 ‘양말장인’은 오랜 시간 동안 ‘MADE IN KOREA’ 양말을 만들어온 양말 기술자로서, 국내 시장에 대한 많은 반성과 기본을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가지고 기본에 충실한 양말을 제작했다고 밝혔다.


□ 가방 전문 브랜드 퀴스케(QUISQUE)에서는 ‘발달장애인작가 발굴 프로젝트’를 통해 발굴한 유능한 아티스트들과의 콜라보레이션 작업으로 디자인 된 가방 및 의류 제품을 선보인다.

   ○ ‘발달장애인작가 발굴 프로젝트’는 발달장애를 가진 작가들이 작품에 대한 올바른 권리를 찾고 다양한 작품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프로젝트로서, 자폐성장애를 지니고 있는 아티스트 황진호, 황선우님과 함께 작업을 진행했다.

   ○ 장애를 지니고 있는 아티스트의 작품을 제품화하여 질 좋고 의미 있는 제품의 가치소비를 통해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했다. 그리고 프로젝트를 통해 작가 본인에게 판매 금액에서 러닝 로열티를 제공하며, 작품의 저작권도 지킬 수 있도록 했다.


□ 두 업체 모두 직접 제작공장을 가지고 있는 소공인으로서 중간 유통단계를 생략하고, 공장에서 직접 소비자에게 판매를 해 중간 유통마진을 절약함으로써 경쟁력있는 가격을 책정할 수 있었다.

   ○ 현재 퀴스케와 양말장인은 H몰, 하프클럽 등 온라인 쇼핑몰에 입점해 있으며, 크라우드 펀딩용 제품은 별도로 기획 제작되어 진행된다.

   ○ 본 펀딩은 10월 14일부터 ‘양말장인’이 텀블벅(tumblbug.com)에서 시작하고, 15일부터는 ‘퀴스케’ 제품이 와디즈(www.wadiz.kr)에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.


□ SBA 문구선 산업거점본부장은 “경쟁력 있는 두 업체의 제품을 시작으로 소공인들의 새로운 가능성을 개척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.”고 하면서, “봉제 뿐만 아니라 타 업종의 도시형 소공인들이 새로운 유통판로에 적극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”고 밝혔다.  끝.

이전글 다음글 표
이전글 여성 벤처캐피탈리스트(VC)들이 뭉쳤다.
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.